페이스북에 공유하기 트위터에 공유하기 인쇄

본문시작

김제시, 단기일자리 확대로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다

문화홍보축제실|2021.05.04|39

첨부파일(0)

김제시(시장 박준배)는 단기일자리인 희망근로 지원사업 추진을 통해 코로나19등으로 침제된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2021년도 희망근로 지원사업은 경제적 여건이 어려운 취업취약계층 및 코로나19로 인한 장기실업자 및 무급휴직자 등을 위한 사업으로 지난 429일부터 930일까지 실시한다.

 

이 사업은 3개 유형에 56명이 참여하며 백신접종 지원사업 25보건소 생활방역 지원사업 22읍면동 생활방역 지원사업에 9명이 각각 배치되었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코로나19로 많은 김제 시민들이 어려운 상황에 처한 가운데, 이 사업이 조금이나마 시민들에게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는 기회중 하나가 되길 바란다.”앞으로도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에 처한 시민뿐만 아니라 많은 김제 시민들이 안정적인 일자리를 찾아 희망적인 삶을 살 수 있도록 더 많은 일자리 창출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제시는 희망근로 지원사업 외에도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 지역방역 일자리사업, 공공근로사업을 추진하여 상반기에 총 120명에게 안정된 일자리를 제공하고 있으며, 이외에도 지속적으로 지역 주민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힘쓸 계획이다.

 

목록

  • 담당부서 : 문화홍보축제실
  • 연락처 : 063-540-3321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