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사이트 열기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트위터에 공유하기 인쇄

본문시작

경영실습 임대농장 공모사업 최종 선정, 국도비 21억 확보

문화홍보축제실|2020.03.27|15

경영실습 임대농장 공모사업 최종 선정, 국도비 21억 확보 이미지(1)

김제시농업기술센터(소장 신미란)는 지난 25일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2020년 경영실습 임대농장 공모사업 선정으로 국도비 21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경영실습 임대농장 사업은 시설 농업을 희망하는 청년농업인이 자기 자본투자 없이 본인의 책임 하에 농산물의 재배기술생산유통 과정 등을 경험함으로써 안정적인 영농 창업을 할 수 있도록 실습농장을 임대해 주는 사업으로 이번 공모를 통해 전국 16개소 가운데 김제시가 7개소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특히 지방비 50%의 재원을 전액 도비로 확보하여, 시 예산 부담 없이 사업비 전액을 국도비로 지원받아 추진할 수 있게 됐다는 점에서 그 의미를 더하고 있다.

 

이번 2020년 경영실습 임대농장 공모사업 대상지는 지난 11일 서면심사를 시작으로 현장평가와 전문가 위원 평가 등의 절차를 통해 최종 선정 되었다. 특히 김제시는 사업 예정지로 쓰일 자체 농지를 보유하고 있고, 전국 최다의 청년창업농과 한국농수산대학교가 인접해 있는 등 수요가 많을 것으로 예상되는 점, 사업부서의 적극적인 추진 의지 등 사업 수행능력을 충분히 갖추고 있다는 점이 중요한 요소로 평가 받아 최종 선정됐다.

 

공모사업 선정으로 김제시는 올해 국도비 21억원을 지원 받아 경영실습 임대농장 7개소를 조성하여 운영하게 된다. 임대농장은 스마트형 온실로 개소당 3억원, 1,200의 규모로 조성될 예정이며, 청년창업농 영농정착 지원사업 등 여러 청년농업인 관련 사업과 연계해 사업의 시너지를 극대화할 방침이다. 또한 인접한 한국농수산대학교 학생 등 젊고 유능한 인재들을 적극적으로 김제시에 정착 시킬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함으로써 지역 농업 발전의 초석으로 삼을 예정이라고 김제시 관계자는 밝혔다.

 

이광수 농촌지원과장은 경영실습 임대농장 조성을 통해 영농기반 및 경험이 부족한 청년농업인들에게 시설 농업 경험과 기술 습득 기회를 제공하여 창업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면서, “우리시 농업농촌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목록

  • 담당부서 : 문화홍보축제실
  • 연락처 : 063-540-3321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